뉴스

[뉴스pick] 뒤차 운전자를 감동시킨 차량 스티커…"아기 먼저 구해주세요"

[뉴스pick] 뒤차 운전자를 감동시킨 차량 스티커…"아기 먼저 구해주세요"

SBS 뉴스

작성 2017.08.31 17: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뉴스pick] 뒤차 운전자를 감동시킨 차량 스티커…"아기 먼저 구해주세요"
다른 운전자에게 불쾌감을 주는 차량 스티커와 달리 진심이 담긴 스티커 문구가 공개돼 훈훈함을 주고 있습니다.

3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어느 부모님의 차량'이라는 제목으로 사진 한 장이 올라왔습니다.
뒤차 운전자를 감동시킨 차량 스티커…'아기 먼저 구해주세요
공개된 사진은 자동차 뒷 유리창을 찍은 것으로 "위급 시 아기 먼저 구해주세요"라는 문구가 담겨 있습니다.

차 안에 아기가 타고 있으니 운전할 때 주의해달라는 의미와 사고가 났을 경우 아기를 먼저 구해달라는 부모의 진심이 담겨있는 문구로 보입니다.

차량 뒷 유리창에 붙이는 스티커는 최근 안전을 위한 목적이 아닌 운전자 개인의 개성을 표출하는 수단처럼 여겨지면서 논란을 불러 일으켰습니다.

'까칠한 아이가 타고 있어요' '차 안에 소중한 내 새끼 있다'는 등 배려가 아닌 강요하는 듯한 말투의 스티커가 대표적입니다.

심지어 상향등을 켜는 뒤 차량에 보복하기 위해 귀신 스티커를 붙인 운전자가 입건되기도 했습니다.
뒤차 운전자를 감동시킨 차량 스티커…'아기 먼저 구해주세요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저거 보고는 추월 못 하겠다" "다른 문구보다 훨씬 낫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구성 = 오기쁨 작가, 사진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SBS 뉴미디어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