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나의 질병은 역사의 것"…원폭 피해자를 위한 그의 외침

"나의 질병은 역사의 것"…원폭 피해자를 위한 그의 외침

서주희 인턴, 하대석 기자

작성 2017.05.29 19:24 수정 2017.06.01 14: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나의 질병은 역사의 것"…원폭 피해자를 위한 그의 외침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관련 사진

1945년 8월 6일 히로시마에 인류 최초로 원자 폭탄이 떨어졌을 때 그곳엔 9만명이 넘는 조선인이 있었습니다. 한평생 숨죽이며 살았던 원폭 피해자들을 위해 헌신한 청년, 김형률의 이야기입니다.

기획 하대석, 서주희 인턴 /  그래픽 조상인 인턴

(SBS 스브스뉴스)
       
전 세계에서 한국이 최고? 지구 끝날 때까지 쓸 수 있는 에너지라는 인공태양?? /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전 세계에서 한국이 최고? 지구 끝날 때까지 쓸 수 있는 에너지라는 인공태양?? / 스브스뉴스
아케인 속 세계를 실제로 볼 수 있는 곳 스브스뉴스 아케인 속 세계를 실제로 볼 수 있는 곳
모든 사람들이 일주일에 종이컵 하나만 쓴다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스브스뉴스 모든 사람들이 일주일에 종이컵 하나만 쓴다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무단이탈부터 태업의혹까지, 팬들만 상처 받고 있다는 여자배구 상황 스브스뉴스 무단이탈부터 태업의혹까지, 팬들만 상처 받고 있다는 여자배구 상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