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한국당은 웰빙정당…선거 지고도 보너스 잔치"

이승재 기자 jerryon@sbs.co.kr

작성 2017.05.22 16:39 수정 2017.05.22 18: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홍준표 "한국당은 웰빙정당…선거 지고도 보너스 잔치"
자유한국당 대선후보를 지낸 홍준표 전 경남지사는 그동안 한국당은 웰빙 정당이었다며 치열한 사명 의식도 없었고, 투철한 이념도 없었다고 지적했습니다.

홍 전 지사는 오늘(22일) 페이스북 글을 통해 한국당은 선거 패배 후 당직자들에게 보너스 잔치를 했다고 들었다며 이같이 적었습니다.

홍 전 지사는 이런 생각을 가진 정당을 쇄신하지 않고 다음 선거를 할 수 있겠느냐고 반문한 뒤 참담하다고 말했습니다.

홍 전 지사는 지난 대선에서 15% 이하 득표로 선거보전금이 나오지 않을까 봐 방송 광고도 문재인 후보, 안철수 후보는 44회를 한반면 한국당은 11회만 했다고 말했습니다.

홍 전 지사는 한국당은 전면 쇄신돼야 한다며 국민이 준 마지막 기회마저 놓치면 국민에 의해 당은 문을 닫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