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징

SBS 뉴스

작성 2017.05.21 21:35 수정 2017.05.21 21: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네, 이번 주 토요일부터는 김용태 기자와 정미선 아나운서가 주말 8시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저는 오늘(21일) 마지막 인사를 드리게 되었습니다.

다른 프로그램을 통해서 더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시청 바라겠습니다.

일요일 8시 뉴스 여기서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