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평범한 삶 원해요"…다시 한번 기적을 꿈꾸는 '효정이, 그리고 엄마'

"평범한 삶 원해요"…다시 한번 기적을 꿈꾸는 '효정이, 그리고 엄마'

서주희 인턴, 이은재, 하대석 기자

작성 2017.05.22 08:26 수정 2017.05.22 17: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해외여행 중 교통사고로 뇌사 판정을 받은 효정 씨. 중증 뇌 손상으로 회복의 기대가 낮았지만, 가족들의 간절한 바람으로 기적처럼 깨어났습니다. 힘든 재활 과정을 견디며 평범하게 사는 게 꿈이 된 효정씨를 위해 가족들은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 내용 중 효정이가 '뇌사판정'을 받았다는 부분을 '혼수상태'로 정정합니다. 효정이는 중증 뇌 손상으로 인한 혼수상태에서 기적적으로 깨어났습니다.

▶ SBS '나도펀딩' 참여  

기획 하대석 이은재 서주희 인턴  /  편집 조문찬  /  펀딩기획 이슬기 이영재  /  CG 김혜린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