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민주 주자들, 충청 토론회…호남에서 막판 '총력전'

민주 주자들, 충청 토론회…호남에서 막판 '총력전'

이승재 기자 jerryon@sbs.co.kr

작성 2017.03.26 09: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안희정 이재명, 최성 대선 경선 후보가 오늘(26일) 대전에서 열리는 대선주자 합동 토론회에 참석합니다.

이들은 오늘 오후 대전에서 열리는 충청권 토론에서 지역발전 정책 등을 주제로 열띤 토론을 벌입니다.

문재인 후보는 토론에 앞서 대구에서 '대구경북 비전' 기자회견을 열고 TK지역을 겨냥한 맞춤형 정책을 내놓을 예정입니다.

문재인 후보는 토론을 마친 뒤엔 천안함피격 7주기를 맞아 대전 국립현충원을 찾아 참배합니다.

안희정 후보도 국립현충원을 찾아 희생 장병을 추모할 예정입니다.

문재인 안희정 이재명 후보는 오늘 저녁 호남지역으로 내려가 ARS 투표와 이튿날 순회투표에서의 지지를 호소할 계획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