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룸메이트' 잭슨,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 멋지게 소화 …이국주 덕분?

장희윤 기자

작성 2014.12.17 03: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룸메이트 잭슨,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 멋지게 소화 …이국주 덕분?
잭슨이 이국주가 준 시련(?)으로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를 멋지게 불러 박진영의 칭찬을 받았다.

16일 밤 방송된 SBS ‘룸메이트’에서는 멤버들이 크리스마스 파티를 위해 특별 게스트를 서외하기로 했다.

이에 잭슨과 조세호, 이국주, 서강준은 JYP를 방문해 박진영과 함께 크리스마스 공연을 준비하기로 했다.

잭슨은 자신이 평소 god의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를 불렀다. 하지만 박진영은 “그렇게 하면 안 된다. 너무 가슴이 아파야 하는데 지금 아픈 게 아니다”며 자신이 직접 노래를 불렀다.

이에 잭슨은 다시 노래를 불렀고 옆에 있던 이국주는 잭슨에게 아픔(?)을 주기 위해 그의 등을 때리기 시작했고, 노래를 끝낸 잭슨은 “누나 덕분이다. 공연 때 누나가 옆에 있어야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국주는 “채찍을 들고 다리를 때리겠다”고 장난스럽게 말했고 잭슨은 “그냥 로우킥을 계속 해달라”고 말해 폭소를 터뜨렸다.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장희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