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균 시리얼 재활용' 동서식품 임직원 기소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14.11.23 20:58 수정 2014.11.23 21: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동서식품이 대장균이 검출된 시리얼을 재활용해 판매했다는 지난달 SBS 보도와 관련해, 검찰이 이광복 대표 등 동서식품 임직원 5명을 재판에 넘겼습니다.

동서식품은 대장균군이 검출된 시리얼 제품 42톤을 폐기하지 않고 살균한 뒤 정상 제품에 섞어 28억 원어치나 만들어 판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