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상파 방송에 대한 불공정한 규제 개선 시급"

"지상파 방송에 대한 불공정한 규제 개선 시급"

박진원 기자 parkjw@sbs.co.kr

작성 2013.10.10 18: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급격한 미디어 환경 변화로 경영악화를 겪고 있는 지상파 방송사들의 활로를 모색하기 위한 토론회가 열렸는데, 여기서 지상파 방송에 대한 불공정한 규제의 개선이 시급한 과제로 지적됐습니다.

박진원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방송학회가 '위기의 지상파, 새로운 활로 모색'을 주제로 토론회를 열었습니다.

지상파에 대한 정책적 배려가 소홀한 상황에서 급격한 미디어 환경 변화로 위기에 처한 지상파 방송의 현실을 진단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입니다.

[강상현/한국방송학회장 : 이제 위기는 부분 위기도 아니고, 다가오는 위기도 아니고 바로 총체적 위기고 바로 눈앞의 현실적 위기다 하는 그런 느낌들을 지상파 쪽에서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발제에 나선 김경환 상지대 교수는 국내 방송산업 환경은 "이미 지상파 중심을 벗어나 다변화된 지 오래지만 규제는 지상파를 핵심규제 대상으로 간주하는 경향이 확고하게 자리 잡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전종우 단국대 교수는 "방송광고 활성화를 위해 규제 완화의 정책 방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전종우/단국대 커뮤니케이션학부 교수 : 광고정책 규제 완화는 저는 필요하다는 입장이고, 대표적인 정책이 지상파 중간광고와 광고총량제인데 사회적인 합의가 필요합니다.]

토론에 나선 방송협회 박상호 연구위원은 고품질 프로그램 제작에 필요한 안정적 재원 확보를 위한 중간광고와 광고총량제 허용 등 광고제도 개선과 지상파 방송의 저작권 보장 강화 등을 촉구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