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상우-정려원-주지훈 출동…‘메디컬탑팀’ 대본리딩 분위기는?

권상우-정려원-주지훈 출동…‘메디컬탑팀’ 대본리딩 분위기는?

강경윤 기자

작성 2013.08.01 11: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권상우-정려원-주지훈 출동…‘메디컬탑팀’ 대본리딩 분위기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메디컬 탑팀’(극본 윤경아 / 연출 김도훈 / 제작 에이스토리)이 기분 좋은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이 날 대본 리딩 현장에는 김도훈 감독과 윤경아 작가를 비롯해 주조연 배우를 포함한 수십여명의 배우와 모든 스텝들이 참가해 발디딜 틈 없는 장관을 이뤄내며 현장의 열기를 더했다.

권상우는 열정적인 분위기 속에 진행 된 대본 리딩에서어려운 의학 용어도 술술 구사하며 완벽한 캐릭터 몰입력을 선보였으며, 정려원(서주영 역), 주지훈(한승재 역) 역시 현실감 있게 리딩을 뽐낸 것으로 전해졌다.

김영애(신혜수 역), 안내상(장용섭 역), 박원상(조준혁 역) 등의 연기파 배우가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는가 하면 오연서(최아진 역), 민호(김성우 역), 알렉스(배상규 역), 이희진(유혜란 역), 조우리(여민지 역) 등의 청춘 배우들이 톡톡 튀는 매력을 한껏 발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도훈 감독은 “첫 호흡부터 분위기가 너무 좋아 당혹스러울 정도다. 배우서부터 스텝 모두 ‘탑’들만 모인 것 같다. 큰 산은 혼자 넘을 수 없듯, 모두가 손잡고 어깨동무하며 넘어가는 과정을 함께했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뜨거운 갈채를 받았다.

‘메디컬 탑팀’은 각 분야 최고의 의사들만이 모인 의료 협진 드림팀 탄생 과정을 그리며 의료계의 적나라한 현실과 병원 내 권력 다툼을 긴장감 있게 펼쳐낼 드라마로 오는 10월 ‘투윅스’의 후속으로 방송예정이다.

사진제공: 에이스토리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