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백지영 “정석원으로부터 아직 프러포즈는 받지 못해”

백지영 “정석원으로부터 아직 프러포즈는 받지 못해”

이정아 기자

작성 2013.04.18 20: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백지영 “정석원으로부터 아직 프러포즈는 받지 못해”
가수 백지영이 배우 정석원과 6월께 백년가약을 맺는다. 프러포즈는 따로 없었다.

백지영 소속사 측은 “약 2년여 동안 교제해 온 두 사람이 6월 웨딩마치를 울린다. 공개 커플인 만큼 숨기지 않고 결혼사실을 공개하오니 따뜻한 축하를 보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백지영과 정석원은 지난 2011년 초부터 교제를 시작해 2년 여간 교제를 했으며 최근에 양가 상견례를 갖고 6월에 결혼식을 올리는 것으로 정했다.

어떤 프러포즈를 받았느냐는 물음에 백지영 측은 “양가 상견례는 지난주에 했고 정석원으로부터 프러포즈는 아직 받지 못했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백지영은 5월 1일 일본 데뷔 쇼케이스와 5월 11일 전국투어 콘서트 '7년만의 외출' 중 전주 콘서트를 앞두고 있어 정해진 일정을 모두 마치고 결혼을 하기 위해 시기를 6월로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이정아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