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내일부터 환자 증가할 듯…거리 두기 조정안 26∼27일 발표"

정부 "내일부터 환자 증가할 듯…거리 두기 조정안 26∼27일 발표"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2.23 11:15 수정 2021.02.23 11: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내일부터 환자 증가할 듯…거리 두기 조정안 26∼27일 발표"
정부가 이르면 오는 26일 코로나19 방역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및 방역수칙 조정 여부를 결정합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오늘(23일) 코로나19 상황 백브리핑에서 거리두기·방역수칙 조정 일정 관련 질의에 "금요일 또는 토요일 정도 생각 중인데 내일 정례브리핑 때 이 부분을 정리해 일정을 정확히 공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행 거리두기 단계(수도권 2단계, 비수도권 1.5단계)는 오는 28일 종료됩니다.

앞서 정부는 거리두기 종료 시점 2∼3일 전까지는 새 거리두기 조정안을 확정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현재 직계가족 모임을 제외한 전국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가 유지되고 있는데, 이번 거리두기 조정안에 이 조치의 조정도 포함될지 주목됩니다.

정부는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선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300명대를 유지했으나 다시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손 반장은 "오늘까지는 주말 검사 감소량으로 인한 확진자 감소 현상이 나타난 것으로 본다"면서 "내일부터는 환자가 증가할 것 같고, 글피까지 증가 추이가 어느 정도까지 갈지 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