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교사가 학교 코로나 전파 '중심축' 될 수도"

"교사가 학교 코로나 전파 '중심축' 될 수도"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1.02.23 09: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교사가 학교 코로나 전파 중심축 될 수도"
교사를 포함한 교직원이 학교에서 코로나19가 전파되는 데 '중심축' 역할을 할 가능성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CDC가 지난해 12월1일부터 올해 1월22일 사이 조지아주의 8개 공립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6개 학교에서 교사 13명과 학생 32명이 포함된 9건의 집단 감염 사례가 발견됐습니다.

집단 감염의 평균 감염자 숫자는 6명이었고, 이 가운데 4개 집단에서 교직원이 첫 번째 감염자였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 개 집단 감염에서는 학생이 첫 번째 감염자였고, 나머지 4개 집단에서는 첫 번째 감염자를 판별할 수 없었습니다.

CDC는 보고서에서 "9개 집단 감염 중 8개에서 교사·교직원에서 학생으로 감염이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CDC는 또 교직원에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는 게 학교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막는 데 중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