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MLB 콜로라도 데스먼드, 코로나19로 2년 연속 출전 포기

MLB 콜로라도 데스먼드, 코로나19로 2년 연속 출전 포기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21.02.22 10: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MLB 콜로라도 데스먼드, 코로나19로 2년 연속 출전 포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의 외야수 이언 데스먼드가 코로나19 여파로 2년 연속 경기를 뛰지 않기로 했습니다.

데스먼드는 "지금 상황에선 야구장에 돌아가 뛰고 싶다는 열망보다 가족과 함께하고 싶은 열망이 더 강하다"고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데스먼드는 코로나19가 덮쳐 팀당 60경기만 치르는 초미니 시즌으로 진행된 지난해에도 결장했습니다.

다만 '지금 당장은'이라고 단서를 달아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면 복귀할 수 있다는 여지를 남겼습니다.

2017년 콜로라도와 5년간 7천만 달러에 계약한 데스먼드는 올 시즌에도 팀에 돌아가지 않으면 2년 연속으로 연봉을 받지 못하게 됩니다.

데스먼드는 지난해 경기에 출전하는 대신 고향인 미국 플로리다주 새러소타에서 야구 유망주들을 위해 재능을 기부하고, '신경섬유종증 종식' 기금을 마련하고자 부지런히 움직였습니다.

또 성차별, 인종 차별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분명히 내는 등 사회 문제에도 관심을 보여왔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