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거래량 급감 속 서울 아파트 2030 매수 비중 '역대 최고'

거래량 급감 속 서울 아파트 2030 매수 비중 '역대 최고'

전연남 기자 yeonnam@sbs.co.kr

작성 2021.02.21 15: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거래량 급감 속 서울 아파트 2030 매수 비중 역대 최고
새해 들어 거래량이 급감한 가운데 30대 이하의 매수 비중은 역대 최고치를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부동산원 월별 매입자 연령대별 거래 현황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아파트 매매 건수는 5천945건으로, 지난해 12월 대비 32.2% 감소했습니다.

이 기간 20대 이하는 462건에서 305건으로, 30대는 3천388건에서 2천353건으로 각각 매매가 감소했습니다.

40대는 2천316건에서 1천531건으로, 50대는 1천256건에서 889건으로, 60대는 686건에서 496건으로, 70대 이상은 391건에서 279건으로 줄었습니다.

거래량이 급감한 가운데 30대의 매매 비중은 39.6%로 연령대별로 가장 높았는데, 2019년부터 관련 통계가 집계된 이래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또 20대 이하와 30대의 비중을 합한 매수 비중은 44.7%로, 이 역시 사상 최고를 갈아치웠습니다.

30대 이하의 서울아파트 매입 비중은 지난해 8월 처음으로 40%대에 올랐으며 지난달에는 45%에 육박했습니다.

30대 이하의 비중이 가장 높은 지역은 54.2%로 강서구였으며 노원구, 영등포구, 성동구가 그 뒤를 이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