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SNS는 인생의 뭐다? 끝나지 않은 스포츠 선수들의 SNS 논란

SNS는 인생의 뭐다? 끝나지 않은 스포츠 선수들의 SNS 논란

황승호 작가, 김정윤 기자 mymove@sbs.co.kr

작성 2021.02.16 17: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여자배구 흥국생명에서 선수로 활동했던 이다영, 이재영 선수가 과거 학교 폭력 가해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현재 두 선수는 무기한 출장정지 처분을 받은 상태입니다. 이따금씩 스포츠 스타들이 SNS에서 한 발언으로 징계를 받거나 선수생명이 끝나는 경우도 존재했습니다. SNS에서의 경솔한 발언으로 인해 '커리어'로 죗값을 치르게 된 선수들의 이야기, 소셜 미디어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글·구성: 황승호 / 편집: 이기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