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아이들 왜 때렸나요"…고개 숙인 국공립 어린이집 교사들

[영상] "아이들 왜 때렸나요"…고개 숙인 국공립 어린이집 교사들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1.02.15 17: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애아동 등 원생들을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받는 보육교사들이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며 처음으로 언론에 공개됐습니다.

오늘(15일) 오후 1시 50분쯤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된 30대 A 씨와 20대 B 씨가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천지방법원에 나타났습니다.

법원으로 향하는 과정에서 취재진은 "혐의를 인정하느냐", "아이들에게 미안한 점 없느냐", "(아이들을) 왜 때렸느냐" 등을 물었지만 이들은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습니다.

인천 서구 국공립 어린이집 교사들인 이들은 지난해 11~12월, 자폐증 진단을 받거나 장애 소견이 있는 5명을 포함한 원생 10명(1~6세)을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받습니다.

CCTV 확인 결과, 해당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학대 의심 행위는 200여 건으로 추정됩니다.

교사들은 조사에서 관련 혐의를 대체로 인정한 가운데 뒤늦게 피해 학부모들에게 선물과 편지를 보내 사죄의 뜻을 전했습니다. 이들의 구속 여부는 오후 늦게 결정될 예정입니다.

(구성 : 김휘란, 촬영 : 임동국, 편집 : 차희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