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준용 "곽상도 거짓말…제 지원신청서 20여쪽 분량"

문준용 "곽상도 거짓말…제 지원신청서 20여쪽 분량"

SBS 뉴스

작성 2021.02.11 14: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준용 "곽상도 거짓말…제 지원신청서 20여쪽 분량"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 씨는 11일 '피해사실 넉줄 신청서'만으로 코로나 피해 예술지원금을 받았다는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의 주장에 "거짓말"이라고 반박했다.

준용 씨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저의 지원신청서는 20여쪽에 달하고 실적, 사업내용, 기대성과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는데도 곽 의원은 지원서 내용 중 피해사실 부분만 발췌해 거짓말의 근거로 악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준용 씨는 "이 지원금은 예술가 피해를 보전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유망한 예술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라며 "평가기준 역시 사업의 적정성 및 타당성(20점), 수행역량 및 실행능력(60점), 성과 및 기여도(20점) 등으로 구성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곽 의원은 제가 선정된 이유가 피해사실 말고도 충분하다는 걸 알면서도 이를 숨겼다"며 "뿐만 아니라 제 심사 점수까지 기자에게 공개하는 만행을 저질렀다. 심각한 명예훼손이자 국회의원 권한의 남용"이라고 주장했다.

준용 씨는 일부 언론을 향해서도 "가짜뉴스를 적극적으로 날조하고 있다. 기사가 아니라 글짓기라고 불러야 한다"며 "거짓을 확대 왜곡해 유포하는 짓은 멈춰 달라"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