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명박, 서울대병원서 퇴원…안양교도소로 이감

이명박, 서울대병원서 퇴원…안양교도소로 이감

SBS 뉴스

작성 2021.02.11 14: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명박, 서울대병원서 퇴원…안양교도소로 이감
서울동부구치소(이하 동부구치소) 수감 도중 50여일간 외부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퇴원 후 안양교도소로 이감됐다.

법무부는 10일 "지병 치료 차 서울대병원에서 입원 중이던 이 전 대통령이 오늘 주치의 소견에 따라 퇴원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말 동부구치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1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뒤,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12월 21일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이 전 대통령은 퇴원 후 안양교도소에 수감된 것은 앞서 열린 분류처우위원회 심사 결과에 따른 것이다.

이 전 대통령 측은 동부구치소에서 계속 수감생활을 하길 원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법무부는 "코로나19 대응 상황과 수용 여건 등을 감안해 안양교도소로 이송하게 됐다"며 "구체적인 퇴원과 이송 시간은 경호·보안상 이유로 밝힐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대법원에서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57억8천만원의 형이 확정됐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