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국, 세계남자핸드볼선수권 1차전서 슬로베니아에 완패

한국, 세계남자핸드볼선수권 1차전서 슬로베니아에 완패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21.01.15 08:13 수정 2021.01.15 08: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한국, 세계남자핸드볼선수권 1차전서 슬로베니아에 완패
제27회 세계남자핸드볼선수권대회 1차전에서 한국 대표팀이 유럽의 강호 슬로베니아에 큰 점수 차로 졌습니다.

우리 대표팀은 15일(한국시간)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슬로베니아에 51대 29, 22골 차로 패했습니다.

대학 선발을 내보낸 우리 대표팀은 경기 시작 10분 만에 10대 3으로 점수 차가 벌어졌고, 전반을 9골 뒤진 가운데 마쳤습니다.

또, 후반에는 13골을 넣는 동안 득점의 2배인 26골을 슬로베니아에 내주며 일방적으로 밀리며 패했습니다.

우리나라는 김진영(경희대)과 김진호(한국체대)가 나란히 6골씩 터뜨렸고, 슬로베니아에서는 드라간 가지치가 10차례 슈팅을 모두 골로 연결하는 등 팀 전체적으로 62회 슛을 던져 51골을 넣는 높은 슈팅 성공률(82.35%)을 보였습니다.

한국은 슈팅 수는 56회로 큰 차이가 없었으나 득점이 29골로 슈팅 성공률이 51.8%에 그쳤습니다.

우리나라는 16일 밤 11시 30분 벨라루스와 2차전을 치릅니다.

4개 나라가 속한 조별리그에서 3위 안에 들어야 결선 리그에 나갈 수 있습니다.

이 대회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무관중 경기로 열립니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