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순수해서 좋아했는데'…중국 SNS 스타 전자담배에 망신살

'순수해서 좋아했는데'…중국 SNS 스타 전자담배에 망신살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1.14 13: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순수해서 좋아했는데…중국 SNS 스타 전자담배에 망신살
순수하지만 수려한 외모로 중국에서 스타덤에 올랐던 티베트 소수민족 소년이 전자담배를 피우는 동영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공개되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14일 관영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지난 12일 티베트 소수민족 출신 스타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동영상이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서 공개됐습니다.

동영상이 공개된 뒤 딩전은 웨이보 핫이슈 1위에 오르며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중국 티베트족 SNS스타 전자담배 논란 (사진=웨이보 캡처, 연합뉴스)
2000년생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화제에 오른 것은 그가 소수민족 출신의 순수한 '훈남 청년'이라는 이미지를 통해 인기를 얻었기 때문입니다.

중국 누리꾼들은 "예전 인터뷰를 보면 딩전은 자신의 가정은 흡연, 음주, 싸움과 같은 나쁜 습관이 들지 않도록 교육한다는 말을 여러 차례 했다"면서 "이번에 공개된 동영상은 상당히 충격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딩전의 소속사는 논란이 확산하자 "딩전이 호기심에 담배를 피운 것"이라며 "실수로 동영상을 녹화했을 뿐"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일부 누리꾼은 성인인 딩전이 전자 담배를 피우는 것은 사적인 영역이라며 이번 논란이 확산하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중국 연예계 관계자는 "이번 사건은 향후 그의 시장 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지만, 업계는 여전히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얻는 그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며 "그의 순진한 야생 소년의 이미지는 계속해서 팬들의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딩전은 지난해 11월 한 촬영 기자의 영상을 통해 이름을 알렸습니다.

중국 팬들은 티베트 출신인 딩전의 풋풋한 외모와 순수한 미소에 열광했고, 이후 딩전은 티베트 여행과 문화 홍보 대사로 활동해 왔습니다. 

(사진=글로벌 타임스 캡처, 웨이보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