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고속도로 달리던 트럭, 중앙분리대 '쾅'…1명 병원 이송

고속도로 달리던 트럭, 중앙분리대 '쾅'…1명 병원 이송

안희재 기자 an.heejae@sbs.co.kr

작성 2021.01.13 22: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고속도로 달리던 트럭, 중앙분리대 쾅…1명 병원 이송
고속도로를 달리던 화물 트럭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는 사고로 운전자 1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오늘(13일) 저녁 7시쯤 경북 경산시 대구-포항고속도로 와촌휴게소 근처에서 50대 A씨가 몰던 트럭이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뒤따르던 승용차가 트럭을 추돌하고 맞은편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 3대가 중앙분리대 파편에 부딪혀 파손됐습니다.

사고 여파로 파편을 맞은 모닝 승용차에서 불이나 30여 분 만에 꺼졌고, A씨가 다쳐 병원 치료를 받았습니다.

경찰은 A씨가 안전운전을 제대로 하지 않아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독자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