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야구 한화 외국인 코치진, 전원 코로나19 '음성' 판정

프로야구 한화 외국인 코치진, 전원 코로나19 '음성' 판정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21.01.13 16: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야구 한화 외국인 코치진, 전원 코로나19 음성 판정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등 신임 코치진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한화 구단은 오늘(13일) "수베로 감독과 (함께 입국한) 가족들, 대럴 케네디 수석코치, 호세 로사도 투수코치는 입국 후 받은 코로나19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코치진은 음성 판정 여부와 관계없이 2주간 자가격리를 한 뒤 스프링캠프 준비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수베로 감독과 케네디, 로사도 코치는 지난 1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습니다.

코치진은 곧바로 대전 숙소로 내려가 격리에 들어갔습니다.

한화 새 코치진은 준비 과정을 마친 뒤 2월 1일부터 시작하는 스프링캠프를 예정대로 지휘할 계획입니다.

조니 워싱턴 타격코치는 서류 작업이 끝나는 대로 입국할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