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용산 미군기지서 주한미군 관련 인원 2명 코로나19 확진

용산 미군기지서 주한미군 관련 인원 2명 코로나19 확진

김학휘 기자 hwi@sbs.co.kr

작성 2021.01.13 10: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용산 미군기지서 주한미군 관련 인원 2명 코로나19 확진
용산 미군기지에서 주한미군 관련 인원 2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주한미군사령부는 용산 미군기지에서 근무하는 미국인 직원 1명과 미군 전용 택시 기사인 한국인 1명이 지난 1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두 확진자 모두 서울에 살며 미국인 직원은 지난 8일, 한국인 택시 기사는 지난 10일 용산 미군기지를 마지막으로 다녀갔습니다.

용산 미군기지에서는 지난 5일 미국인 군무원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이후 또 다른 미국인 군무원 일가족 3명이 양성 판정을 받는 등 지금까지 7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주한미군 관련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583명으로 늘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