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준표, 김종인 겨냥 "말년 몽니는 자신을 망쳐"

홍준표, 김종인 겨냥 "말년 몽니는 자신을 망쳐"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21.01.12 14: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홍준표, 김종인 겨냥 "말년 몽니는 자신을 망쳐"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말년의 몽니 정치는 당도 나라도 어렵게 만든다"고 썼습니다.

홍 의원은 '3김(김영삼·김대중·김종필) 시대'를 거론하며 "여유와 낭만, 그리고 혜안의 정치인 JP(김종필)도 말년에는 노인의 몽니에 사로잡혀 결국 아름답지 못한 은퇴를 했다"고 적었습니다.

그러면서 "말년의 몽니 정치는 본인의 평생 업적을 훼손할 뿐만 아니라 당도 나라도 어렵게 만든다"며 "나이가 들어가면서 가장 경계해야 할 것은 바로 몽니 정치"라고 했습니다.

홍 의원이 쓴 '말년의 몽니 정치'라는 표현은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가리킨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김 위원장은 지난 7일 김태호 의원의 복당을 승인하면서 "선거가 끝나고 한참 조용히 있다가 복당을 신청"했기 때문에 받아준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는 홍 의원에 대한 '복당 불가'를 시사했다는 관측도 낳았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