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동상이몽2' 라이머, 안현모 "손 씻어♥"…애교 넘치는 말투에 '무장 해제'

'동상이몽2' 라이머, 안현모 "손 씻어♥"…애교 넘치는 말투에 '무장 해제'

SBS 뉴스

작성 2021.01.11 23: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동상이몽2 라이머, 안현모 "손 씻어♥"…애교 넘치는 말투에 무장 해제
안현모가 사랑스러운 애교로 눈길을 끌었다.

11일에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 2')에서는 신년맞이 홈커밍 특집으로 꾸며져 레전드 부부들이 다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라이머는 과거 등장했을 때와 달리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라이머는 "우리 둘이 있는데 오빠는 왜 집에서까지 무게를 잡고 있냐는데 맞는 말이더라. 그래서 최대한 나의 행복과 기쁨 사랑을 항상 느낄 수 있게 해줘야겠다 싶어서 애교를 부리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안현모는 "가끔 내가 하는 행동을 할 때가 있다. 내가 저 사람을 저렇게 만들었구나 싶어서 깜짝 놀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리고 안현모는 "부부는 거울인 거 같다. 어느새 나를 닮아 있더라"라며 행복해했다.

그리고 이날 안현모는 몰래 숨어 귀가하는 남편을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안현모는 어깨를 흔들며 라이머를 향해 "손 씻어"라고 했고, 이를 본 이들은 그의 애교에 비명을 질렀다. 특히 노사연은 "이게 뭐냐. 난 나가야겠다"라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에도 안현모는 애교 넘치는 말투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안현모는 "요즘 손 씻으라는 말을 자주 하니까 일부러 애교스럽게 하는 거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날 노사연은 안현모의 애교를 즉석에서 따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보던 김구라는 "우선 이무송 씨에게 원하는지 의사를 물어보는 게 좋을 것 같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SBS연예뉴스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