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동상이몽2' 이무송, ♥노사연에 "우리가 행복해질 수 있다면 졸혼이 하나의 대안 될 수도"

'동상이몽2' 이무송, ♥노사연에 "우리가 행복해질 수 있다면 졸혼이 하나의 대안 될 수도"

SBS 뉴스

작성 2021.01.11 23: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동상이몽2 이무송, ♥노사연에 "우리가 행복해질 수 있다면 졸혼이 하나의 대안 될 수도"
이무송이 졸혼을 언급했다.

11일에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 2')에서는 신년맞이 홈커밍 특집으로 꾸며져 레전드 부부들이 다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이무송의 작업실을 구하기 위해 이 곳 저곳을 돌아보았다. 그러나 두 사람은 시간을 보낼수록 계속 투닥거렸고 노사연은 남편이 작업실을 구하는 근본적인 이유에 대해서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이무송은 "황혼의 선배들이 졸혼을 하는 게 이런 거 때문인가"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를 보던 출연자들은 "그만 하셔야 한다. 저런 이야기까지 하면 안 된다"라며 무사 부부를 걱정했다.

이무송은 "우리가 서로 각자 하고 싶은 걸 하게 시간적인 공간적인 여유를 주자 해서 졸혼을 하는 거 아닌가 싶다"라고 했고, 이에 노사연은 "진짜 그걸 원해?"라고 진지하게 물었다.

이어 이무송은 "요즘 우리가 조금 더 다른 방향을 찾다 보니 졸혼이라는 방식도 이해가 되더라"라며 "건강하게 우리가 행복해질 수 있다면 그것도 하나의 대안이 될 수도 있겠다 싶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에 제작진은 "진짜 졸혼을 하시겠다는 건 아니죠?"라고 물었다. 그러자 이무송은 "제가 제일 잘하는 건 참는 거다"라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어 무사 부부가 어떤 결론을 내릴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SBS연예뉴스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