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선거 앞둔 김종인-안철수 회동…'단일화 방법' 입장차는 여전

[영상] 선거 앞둔 김종인-안철수 회동…'단일화 방법' 입장차는 여전

민경호 기자 ho@sbs.co.kr

작성 2021.01.07 17:49 수정 2021.01.07 18: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회동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들은 안 대표가 새해 인사 차 김 위원장을 찾아가는 형식으로 어제(6일) 오후 국회 밖 모처에서 만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후보 단일화 방법에 대해 입장차를 좁히진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 위원장은 "앞으로 안 대표를 만날 일이 없을 것"이라며 "만나자고 하면 만날 수는 있는데 요청도 안 올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안 대표는 오늘(7일) '국민의힘에 입당하거나 국민의힘과 합당해 경선하자'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제안에 "선거에 승리해 정권 교체의 초석을 만들자는 고민일 것"이라고 일축하며 '입당 반대' 입장에 다시 한 번 힘을 실었습니다.

오 전 시장은 오늘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 후보가 국민의 힘으로 들어오면 출마하지 않겠다"면서 "오는 17일까지 안 후보의 입당이나 합당이 이뤄지지 않으면 출마의 길을 택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구성 : 민경호, 촬영 : 김현상, 이승환, 편집 : 차희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