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인이 사건으로 본 아동학대 방치하는 한국 제도 3가지

정인이 사건으로 본 아동학대 방치하는 한국 제도 3가지

이정진PD, 하현종 총괄PD

작성 2021.01.06 20: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최근 16개월 아동이 학대로 사망한 사건이 알려지면서, 아동을 제대로 보호하지 못하는 법들이 하나씩 수면에 드러나기 시작했습니다. 우리 사회 곳곳에서 아동을 보호하지 못하는 구멍들. 끔찍한 아동학대 사건이 더 이상 발생하지 않으려면 어떤 점이 빠르게 개선돼야 하는지 스브스뉴스가 짚어봤습니다.

총괄 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이아리따 / 구성 이정진 / 편집 정혜수 / 내레이션 성진실 / 담당 인턴 김성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