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고객용 디저트에 '발장난'…갤러리아 광교 VIP 라운지 운영 중단

고객용 디저트에 '발장난'…갤러리아 광교 VIP 라운지 운영 중단

SBS 뉴스

작성 2021.01.05 17:03 수정 2021.01.05 17: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갤러리아백화점 광교점 VIP 라운지에서 고객 제공용 마카롱에 발장난 하는 모습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연합뉴스)
갤러리아백화점이 한 지점의 VIP 라운지에서 고객용 디저트에 발장난을 한 하도급 업체 직원들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라운지 운영을 중단했다.

5일 갤러리아백화점에 따르면 경기도 수원에 있는 광교점의 VIP 파크제이드 블루 라운지에서 근무하는 하도급 업체 직원 3명은 지난달 중순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발등 위에 마카롱을 올리는 모습을 생중계했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문제가 되고 고객 항의도 있자 같은 달 29일 해당 직원들을 업무에서 배제했다.

이어 해당 라운지 출입구에 사과문을 게재하고, 라운지 이용 고객들에게 사과 문자를 발송했다.

또 해당 라운지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사과문을 통해 "재정비 시간 동안 위생 관리, 서비스 재교육, 내부 환경 개선을 통해 새로워진 모습으로 찾아뵙겠다"며 "교육, 관리 강화로 동일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백화점 관계자는 "해당 직원들이 발장난을 한 마카롱이 고객에게 실제로 제공되지는 않았다"며 "라운지 내부에 폐쇄회로(CC) TV를 설치하는 등 관리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