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양재훈, 자유형 50m에서도 한국신기록…'22초16'

양재훈, 자유형 50m에서도 한국신기록…'22초16'

권종오 기자 kjo@sbs.co.kr

작성 2020.11.20 17: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양재훈, 자유형 50m에서도 한국신기록…22초16
양재훈(강원도청)이 남자 접영 100m에 이어 자유형 50m에서도 한국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양재훈은 20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마지막 날 남자 자유형 50m 결승에서 22초16의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가장 먼저 레이스를 마쳤습니다.

지난해 7월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자신이 작성한 종전 한국 기록(22초26)을 1년 4개월 만에 0.10초 또 단축했습니다.

전날 남자 접영 100m 결승에서도 52초33의 한국 신기록으로 우승한 양재훈은 이번 대회에서 두 종목 한국 기록을 새로 썼습니다.

종목당 100만 원씩인 대한수영연맹 신기록 포상금도 200만 원을 받게 됐습니다.

양재훈에 이어 지유찬(광주체고)이 22초37로 2위에 올랐습니다.

이번 대회 남자 자유형 100m에서 한국 신기록(48초25), 자유형 200m에서 세계주니어신기록(1분45초92)을 세운 황선우(서울체고)는 22초62의 기록으로 3위에 자리했습니다.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