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의당 "민주당 가덕도 예타 면제 검토, MB 전철 그대로 밟아"

정의당 "민주당 가덕도 예타 면제 검토, MB 전철 그대로 밟아"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20.11.20 15:41 수정 2020.11.20 15: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의당 "민주당 가덕도 예타 면제 검토, MB 전철 그대로 밟아"
정의당은 더불어민주당의 가덕도 신공항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검토를 두고 "4대강 사업을 그렇게나 비판하더니 이제는 MB 정부의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정의당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정부의 국책 토건사업 등 예타 면제를 비판한 민주당이 약 10조의 국민 혈세가 투여된다는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에 예타 면제를 끼워 넣겠다고 한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정 수석대변인은 "예타가 재보궐선거의 제물이 돼선 안 된다"며 "민주당은 예타를 무용지물로 만드는 일체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