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민주당 "비혼 출산 제도 개선 논의…다양한 가족 형태 존중"

민주당 "비혼 출산 제도 개선 논의…다양한 가족 형태 존중"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20.11.20 14: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당 "비혼 출산 제도 개선 논의…다양한 가족 형태 존중"
더불어민주당은 방송인 사유리 씨가 촉발한 '비혼 출산' 논의와 관련해 다양한 가족 형태를 고려한 제도 개선 논의에 착수했습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확대간부회의에서 "사유리 씨의 출산을 계기로 비혼 출산과 관련된 법률적 공백이 드러났다"며 "실제로는 비혼 출산이 지금 불가능에 가깝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민법 등은 전통적 가족 개념을 바탕으로 새롭게 나타나는 가족공동체를 담아내지 못한다"며 "비혼 출산 등 다양한 가족 형태를 존중하며 국회에서도 제도 개선을 진지하게 논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