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국 팬 응원에 감동한 브룩스, KIA와 재계약

한국 팬 응원에 감동한 브룩스, KIA와 재계약

류지현 감독, LG 트윈스 감독 취임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20.11.19 2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KIA는 외국인 에이스 애런 브룩스가 내년에도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게 됐습니다

KIA는 브룩스와 연봉 100만 달러 등 총액 12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브룩스는 올 시즌 23경기에서 11승에 평균자책점 2.50으로 활약하다가 지난 9월 미국에 있는 가족이 교통사고를 당해 일찍 시즌을 마감했습니다.

이후 KIA 동료와 팬들이 가족의 쾌유를 빌었고, 이에 감동한 브룩스는 "팬들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며 재계약으로 화답했습니다.

---

프로야구 LG의 새 사령탑에 오른 류지현 감독은 오늘(19일) 공식 취임했습니다.

[류지현/LG 감독 : 저에겐 숙명이자 가족 같은 팀입니다. 신바람 야구, 신바람 LG트윈스가 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