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비대면 소비' 확산에…스타벅스도 배달 서비스 시범운영

'비대면 소비' 확산에…스타벅스도 배달 서비스 시범운영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20.11.19 10: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비대면 소비 확산에…스타벅스도 배달 서비스 시범운영
비대면 소비 트렌드가 확대되면서 스타벅스도 배달 서비스를 시범적으로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오늘(19일) 배달 서비스 시범운영 매장인 역삼이마트점을 오는 27일 개점한다고 밝혔습니다.

스타벅스는 "역삼이마트점은 기존 매장과 다르게 배달만 가능한 시범 매장으로 운영된다"며 "30평 규모 매장에 별도의 고객 체류 공간 없이 라이더 대기 공간과 음료 제조 공간만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배달 주문은 스타벅스 모바일 앱을 통해 할 수 있으며 매장 반경 1.5km 안에서만 가능합니다.

배달은 배달대행 스타트업 '바로고'가 맡기로 했습니다.

스타벅스는 또 다음 달 중순 강남구 남부순환로에 배달 서비스 시범운영 매장으로 '스탈릿대치점'을 추가로 개점할 예정입니다.

스타벅스는 시범운영 매장 두 곳의 운영 결과와 고객 반응 등을 살펴 배달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추진할지 결정할 방침입니다.

(사진=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