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곰 나타나면 눈 '번쩍'…시골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Pick] 곰 나타나면 눈 '번쩍'…시골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이서윤 에디터

작성 2020.11.18 16: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곰 나타나면 눈 '번쩍'…마을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일본 시골 마을에 등장한 독특한 '맹수'의 정체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2일 미국 CBS 등 외신들은 일본 홋카이도 타키타와 마을에 사나운 '로봇 늑대' 여러 마리가 등장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곰 나타나면 눈 '번쩍'…마을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밭 한가운데에 우뚝 솟아 있는 이 로봇 늑대는 네 개의 철제 다리에 덥수룩한 털로 덮인 몸통이 놓인 구조입니다. 성난 표정을 한 얼굴과 붉은색 '눈'이 돋보이는데요, 몸체에 달린 동작 감지기에 움직임이 포착될 때마다 늑대 머리가 좌우로 움직이고 눈에서는 빛이 뿜어져 나옵니다.

곰 나타나면 눈 '번쩍'…마을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이 마을 주민들은 최근 5년 동안 야생 곰 목격 횟수가 점점 늘어나자 공격을 예방하기 위해 로봇 늑대와의 동고동락을 택했습니다. 곰이 사람을 공격한 사건도 수십 번에 달하고 인명 피해까지 두 번이나 발생한 가운데, 최근 동면을 앞둔 곰들이 먹을 것을 구하려 마을로 내려오는 일이 잦아지자 주민들의 불안이 커졌던 겁니다.

기계 제작자 오타 세이키 씨는 100여 년 전까지만 해도 일본 북부 섬들에 서식했지만 현재 멸종된 늑대들에 착안해 이 로봇 늑대를 발명했습니다. 세이키 씨는 "로봇 늑대에 60여 종류의 늑대 울음소리와 날카로운 기계음을 내는 기능을 더했다"며 "여러 번의 실험으로 야생 동물들의 움직임을 성공적으로 포착하고 쫓아내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곰 나타나면 눈 '번쩍'…마을 주민 지키는 '로봇 늑대' 등장
타키카와 당국은 "자연 상태에서 자라는 도토리와 견과류가 야생 곰의 먹이가 되는데, 올해는 그 양이 현저히 줄었다"면서 11월 말이 되면 곰들의 공격성이 더욱 커질 가능성이 크다고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CBS News' 유튜브, 'Ohta Seiki' 홈페이지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