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욕증시, 모더나 백신 낭보에 신고점…다우, 1.6% 상승 마감

뉴욕증시, 모더나 백신 낭보에 신고점…다우, 1.6% 상승 마감

SBS 뉴스

작성 2020.11.17 06: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욕증시, 모더나 백신 낭보에 신고점…다우, 1.6% 상승 마감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 개발 희소식으로 상승했다.

16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70.63포인트(1.6%) 상승한 29,950.4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41.76포인트(1.16%) 오른 3,626.9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94.85포인트(0.8%) 상승한 11,924.13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장중 가격 및 종가 모두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며 30,000선에 바짝 다가섰다.

S&P500 지수도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로 올랐다.

시장은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미국 제약사 모더나는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이 94.5% 예방 효과를 보였다고 이날 발표했다.

3차 임상시험에 데이터에 대한 중간 평가 결과다.

모더나는 몇 주 내로 미 식품의약국(FDA)에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다.

FDA에서 요구하는 백신 안전에 관한 분석이 이달 말까지 끝날 전망이다.

화이자 및 바이오엔테크가 개발 중인 백신이 90% 이상 효과를 나타냈다는 소식에 이어 또 한 차례의 낭보다.

특히 모더나의 백신은 일반적인 냉장 온도에서 최대 30일간 보관할 수 있다는 점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화이자의 백신은 영하 70도의 초저온 보관이 필요해 유통이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가 있었다.

유효한 백신 개발이 임박했다는 기대가 한층 더 커지면서, 그동안 상대적으로 부진했던 경기 민감 종목이 탄력적인 상승세를 보였다.

항공 관련 기업과 크루즈선사 등 여행 관련 기업의 주가가 큰 폭 올랐다.

유나이티드 항공이 5% 이상 올랐고, 크루즈선사 카니발은 10% 가까이 급등했다.

반면 이른바 '언택트' 사회의 수혜주로 꼽혔던 기술주는 상대적으로 약세를 나타냈다.

화상회의 앱 기업 줌 주가는 1%가량 내렸다.

넷플릭스도 0.8% 정도 하락했다.

지난주 화이자의 백신 중간 평가 발표 이후에도 동일한 패턴이 나타났던 바 있다.

핵심 기술주에 집중됐던 투자 자금이 백신에 따른 경제 회복 예상에 힘입어 경기 순환주로 이동하는 현상이다.

반면 당면한 코로나19 확산 위험은 여전하다.

미국에서 코로나19로 입원한 환자 수가 7만 명에 육박할 정도로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봄의 정점을 훌쩍 뛰어넘는 수준이다.

하루 10만 명을 훌쩍 넘는 신규 환자 발생 추이도 이어지면서 누적 확진자 수는 1천100만 명을 넘었다.

이에따라 뉴욕주를 비롯해 봉쇄 조치를 다시 강화하는 지역도 늘어났다.

백신이 조만간 개발된다 해도 광범위한 보급에는 시간이 오래 걸릴 수 있다는 점도 부담 요인이다.

이날 업종별로는 에너지가 6.5% 급등했다.

금융주는 2.28% 올랐고, 산업주도 2.48% 상승했다.

기술주는 0.98% 올랐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는 부진했지만, 시장에 큰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은 11월 엠파이어스테이트 지수가 전월 10.5에서 6.3으로 하락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예상 12.1에도 못 미쳤다.

리처드 클라리다 연방준비제도(Fed·연준) 부의장은 필요하다면 자산 매입 프로그램을 조정할 수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뉴욕 증시 전문가들은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기대를 표했다.

TS롬바르드의 스티븐 블리츠 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백신은 장기화할 수 있었던 위기를 충격이 발생하지만 빠르게 회복하는 일종의 자연재해에 가까운 것으로 바꿔 놓을 것"이라면서 "효과적인 백신이 없다면 내년 말에 기업 실적이 추세 상태로 돌아갈 것이라는 시장의 현재 전망은 낙관적이겠지만, 백신이 있다면 달성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2.81% 하락한 22.45를 기록했다.

(연합뉴스/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