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활동 중단' 정형돈, 유튜버에게 20만 원 후원…"내 얘기 그만"

'활동 중단' 정형돈, 유튜버에게 20만 원 후원…"내 얘기 그만"

SBS 뉴스

작성 2020.11.16 16: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활동 중단 정형돈, 유튜버에게 20만 원 후원…"내 얘기 그만"
불안 장애로 방송 활동을 중단한 정형돈의 근황이 공개됐다.

금융권 출신 경제전문가 유튜버 슈카월드가 지난 15일 진행한 라이브 방송에 정형돈의 후원금이 전해진 것.

이날 방송에서 정형돈은 슈카월드에게 10만 원을 두 번에 걸쳐 후원하며 "그만 내 얘기 하고 다시 경제 얘기해라 수고", "난 이제 간다 석재야. 스타크래프트 게임 좀 연습하고, 시청자들한테 늘 감사해하고. 뿅"이라는 말을 남겼다. 

활동 중단 소식을 전한 정형돈이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 댓글을 남기자 팬들의 관심은 폭발했다. 여전히 위트와 유머를 자랑해 팬들을 안심 시켰다.  
이미지
정형돈은 과거 오디오쇼 '네이놈'을 통해 슈카월드와 인연을 맺었다. 또한 두 사람은 게임 스타크래프트를 자주 하며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정형돈은 오래전부터 앓아왔던 불안 장애가 다시 심각해져 방송 활동을 중단한 후 휴식 중이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지난 5일 "방송 촬영에 대한 본인의 의지가 강했지만, 소속사는 아티스트의 건강 상태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판단해 본인과 충분한 상의 끝에 휴식을 결정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SBS 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