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라다의 통 큰 세일? 2만 원대 올라온 백, 알고 보니

프라다의 통 큰 세일? 2만 원대 올라온 백, 알고 보니

SBS 뉴스

작성 2020.11.11 17: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명품 가방이 2만 원대?'입니다.

명품 가방 가격이 2, 3만 원대라면 안 살 사람 없이 순식간에 팔릴 것 같은데요.

지난 새벽 명품 브랜드 프라다의 홈페이지에 실제로 이 가격의 가방들이 올라왔습니다.

가죽 가방이 2만 7,500원 구두는 1만 1천 원 등 정가의 100분의 1 수준의 저렴한 상품들이 올라온 건데요.

프라다 홈페이지, 명품 가방 가격 표기 오류
새벽 시간 이것을 우연히 발견한 사람들은 실제로 이 물건들을 결제하기도 했습니다.

SNS에는 결제 인증 사진들이 올라오기도 하고, 프라다 홈페이지는 지금까지도 접속이 안 되고 있는 상황인데요.

하지만 오늘(11일) 오후 프라다 측이 내놓은 입장에 따르면 진짜로 싸게 판 것이 아니라 오류였다고 합니다.

홈페이지 시스템의 문제로 가격이 잘못 올라갔고 이미 결제가 이뤄진 제품들에 대해서는 약관에 따라 구매가 취소될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누리꾼들은 "이대로 환불이면 너무 아깝다~ 반값 쿠폰이라도 지급해라!", "실수한 직원은 지금 얼마나 떨고 있을까ㅠㅠ"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 출처 : 프라다 홈페이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