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고교생 황선우, 자유형 100m서 박태환 기록에 0.09초 차 역영

고교생 황선우, 자유형 100m서 박태환 기록에 0.09초 차 역영

이정찬 기자 jaycee@sbs.co.kr

작성 2020.10.15 21: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고교생 황선우, 자유형 100m서 박태환 기록에 0.09초 차 역영
고교 2학년생 황선우(17·서울체고)가 수영 샛별로 떠올랐습니다.

황선우는 오늘(15일) 열린 전국수영대회 사흘째 남자 고등부 자유형 100m에서 48초51의 기록으로 우승했습니다.

황선우의 기록은 한국 수영의 새 역사를 써온 박태환이 2014년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스테이트 오픈 챔피언십에서 작성한 한국 기록(48초42)과 불과 0.09초 차입니다.

이번 김천 대회는 국제수영연맹(FINA) 승인 대회가 아니라서 공식적으로 기록을 인정받지는 못하지만, 내년으로 미뤄진 도쿄올림픽 기준기록(48초57)보다도 빠릅니다.

황선우는 어제 자유형 200m에서도 올해 세계랭킹 4위에 해당하는 1분46초31의 호성적으로 우승했습니다.

아울러 단체전인 계영 400m에 이어 계영 800m에서 서울체고 우승에 힘을 보태며 대회 4관왕에 올랐습니다.

황선우에 대해 서울체고 이병호 감독은 "매년 자기 기록을 1초 이상 경신할 만큼 잠재력이 무궁무진한 선수"라며 "정신적으로도 강해 경쟁상황을 언제나 잘 극복할 줄 안다"고 칭찬했습니다.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