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빅히트 공모주 투자는 3040 주도…'큰손'은 60대

빅히트 공모주 투자는 3040 주도…'큰손'은 60대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10.15 11: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빅히트 공모주 투자는 3040 주도…큰손은 60대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공모주 청약 투자자는 30·40대가 절반 이상으로 나타났습니다.

NH투자증권은 빅히트 공모주 투자자를 분석한 결과, 40대(26.94)와 30대(25.12%가 52%를 차지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이어 50대(22.17%), 60대 이상(17.81%), 20대(7.47%), 10대(0.32%) 등 순이었습니다.

이는 NH투자증권이 2017년에 주관한 넷마블 공모주 청약에서 50·60대가 73% 이상을 차지했던 모습과 대비됩니다.

다만 빅히트 공모주 청약에서 '큰손' 투자자는 60대 이상 투자자들이었습니다.

청약금액 비중은 60대 이상(32.71%)로 1위였고 1인당 청약금액도 60대 이상이 4억5천만 원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NH투자증권 자산관리전략부는 "부동산 시장 규제 강화로 부동 자금과 젊은 층의 자금이 증시로 이어지는 상황"이라며 "이에 따라 위험이 낮고 고수익이 가능한 공모주에 관심이 커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