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빌보드 글로벌 차트 K팝이 점령…BTS·블랙핑크 1∼3위 휩쓸어

빌보드 글로벌 차트 K팝이 점령…BTS·블랙핑크 1∼3위 휩쓸어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10.13 13: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빌보드 글로벌 차트 K팝이 점령…BTS·블랙핑크 1∼3위 휩쓸어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블랙핑크(BLACKPINK)가 전 세계 인기곡 순위를 집계하는 2종류의 빌보드 글로벌 차트 정상권을 휩쓸었습니다.

12일(이하 현지시간) 빌보드 보도에 따르면 이번 주 '빌보드 글로벌 200'(Billboard Global 200) 차트에서는 조시 685와 제이슨 데룰로, 방탄소년단의 '새비지 러브' 리믹스가 1위를 기록했습니다.

'새비지 러브'는 뉴질랜드 출신 프로듀서 조시 685가 만든 '랙스드'(Laxed)에 미국 가수 제이슨 데룰로가 보컬을 더한 곡으로, 지난 2일 방탄소년단이 보컬과 랩으로 참여한 두 종류의 리믹스 버전이 발매됐습니다.

이에 힘입어 전세계에서 스트리밍은 90%, 다운로드는 283% 급등하며 1위로 뛰어올랐습니다.

이 차트에서는 지난 2일 발매된 블랙핑크 첫 정규앨범 '디 앨범' 타이틀곡 '러브식 걸즈'가 2위,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3위에 올랐습니다.

'빌보드 글로벌 200'은 빌보드가 전 세계 200여개 지역의 스트리밍과 음원 판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인기 싱글 순위를 내기 위해 신설한 차트로, 미국을 포함해 집계합니다.

미국을 뺀 나머지 지역을 집계하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서는 블랙핑크 '러브식 걸즈'가 1위로 데뷔했습니다.

2위는 '다이너마이트', 3위는 '새비지 러브' BTS 리믹스 등 방탄소년단 곡들이 차지했습니다.

글로벌 인기곡 순위를 집계하는 두 차트 모두 한국 그룹들의 곡이 나란히 1∼3위에 포진한 것입니다.

이번 주 빌보드 메인 차트에서도 한국 그룹들이 동시다발적으로 정상권에 포진해 활약이 두드러졌습니다.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인 '핫 100'에서는 방탄소년단이 참여한 '새비지 러브' 리믹스가 1위, '다이너마이트'가 2위를 석권하고 메인 앨범차트인 '빌보드 200'에서는 블랙핑크의 '디 앨범'이 2위로 데뷔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