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 논란' 국가비 "경솔한 행동 깊이 반성" 거듭 사과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 논란' 국가비 "경솔한 행동 깊이 반성" 거듭 사과

SBS 뉴스

작성 2020.10.12 09: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자가격리 중 생일파티 논란 국가비 "경솔한 행동 깊이 반성" 거듭 사과
요리 연구가 국가비가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를 한 것에 대해 사과의 뜻을 밝혔으나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

국가비는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에 생일파티 영상을 게재했다. 남편인 '영국남자' 조쉬가 국가비의 생일을 기념해 지인들을 초대했고, 영상 속 국가비는 마스크를 벗고 케이크의 초를 끄거나 선물 받은 립스틱을 바르기도 했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영국에서 한국으로 입국해 2주 동안 자가격리를 해야 하는 국가비가 외부인과 접촉하고 생일파티를 한다는 걸 이해할 수 없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다.
이미지
논란이 커지자 국가비는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영상으로 인해 많은 분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하고 심려 끼쳐드린 점에 대해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무엇보다 어려운 상황을 견디며 수고하고 계신 의료진 분들, 공무원 분들 외 여러분들의 노력에 누를 끼친 것 같아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국가비는 "치료를 위해 어렵게 한국행을 결정하면서 자가격리 생활과 수칙에 대해서도 철저하게 준비하고 싶은 마음에 검색 등을 통해 정보를 확인하는 동시에 가족이나 지인이 자가격리 중인 곳을 방문할 시의 행동요령에 대해서도 보건소에 문의한 적이 있다. 그 때 사회적 거리(2m)를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잘 지키는 상황에서라면 대면하여 대화를 나눌 수 있다고 안내를 받았다"며 "업로드 된 영상에 대해서도 방역수칙 위반 사실이 있다면 이에 대해 확실하게 조치하기 위해 오늘 아침 다시 한 번 관할 보건소와 연락을 했고 당시 정확한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드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현재 저는 집 안에서도 방역 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남편과 생활 구역을 나눠서 격리 중에 있다"며 "안내받은 내용과 입국시 받은 서류에만 의존해 상식적으로 판단하지 못하고 무지하게 행동한 부분과, 편집하고 업로드 하는 순간까지 잘못된 것을 인지하지 못한 점, 그리고 무엇보다 이 상황의 빠른 종식을 위해 애쓰시는 분들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미숙하게 행동한 점이 정말 부끄럽다"고 사과했다.

그러나 국가비의 해명에도 누리꾼들의 비난은 이어졌다. 누리꾼들은 국가비와 지인들의 거리가 2m가 안 되기도 했고, 국가비와 조쉬가 마스크 없이 있는 모습 등이 불안해 보였다고 지적했다. 또 "자가격리 때문에 가족 임종을 못 보는 사람도 있다", "보건소에서 위반 아니라고 했으니 괜찮다는 식의 언행은 좀 그렇다" 등의 비판도 쏟아졌다.

해명에도 논란이 이어지자 국가비는 기존 사과문을 삭제하고 재차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경솔한 저의 행동에 깊이 부끄러움을 느꼈다. 자가격리 기간 중 발생한 저의 부주의함 뿐만 아니라 불충분한 사과와 제 입장 만을 고려한 설명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과 불쾌감을 드렸다. 깊이 반성하고 사죄드린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이렇게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해서 이 문제가 결코 가벼워질 수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변명의 여지없이 저의 불찰이었고, 잘못이다. 많은 분들이 보시는 채널을 운영하는 만큼 말과 행동 하나하나에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쓴소리와 비판을 아끼지 않아주신 여러분들의 의견을 무겁게 받아 경각심을 가지고 더 신중하게 행동하겠다"라고 약속했다.

국가비는 지난 2013년 케이블채널 올리브 '마스터 셰프 코리아' 시즌3에서 준우승을 차지해 인지도를 높였으며 유튜버 '영국남자' 조쉬와 결혼했다. 영국에 거주하는 국가비는 자궁 내막증 진단을 받은 뒤 치료를 위해 최근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국가비 인스타그램, 유튜브 캡처]

(SBS 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