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KBO리그 출신 린드블럼, 가족상 명단 올라

KBO리그 출신 린드블럼, 가족상 명단 올라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20.09.17 21: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KBO리그 출신 린드블럼, 가족상 명단 올라
KBO리그 출신 메이저리거 밀워키 브루워스의 조쉬 린드블럼이 가족상을 당한 걸로 보입니다.

밀워키 구단은 오늘(17일) 린드블럼이 가족상 명단에 올랐다고 전했습니다.

메이저리그에선 선수의 직계 가족이 심각한 병을 앓거나 사망할 시 휴가자 명단에 이름을 올리고 최소 3일에서 최대 7일까지 엔트리에서 제외할 수 있습니다.

해당 구단은 이 기간 40인 로스터에서 다른 선수를 콜업해 엔트리에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이그 카운셀 밀워키 감독은 린드블럼이 왜 가족상 휴가자 명단에 올랐는지 구체적인 사유를 밝히지 않았습니다.

지난 2015년 KBO리그 무대를 밟은 린드블럼은 롯데와 두산에서 활약을 발판삼아 올해 빅리그 복귀에 성공했습니다.

슬하에 자녀 셋을 둔 린드블럼은 특히 막내딸 먼로에 대한 사랑이 각별했는데, 먼로는 2016년 세상에 태어남과 동시에 선천성 심장 질환을 앓았습니다.

린드블럼은 먼로의 곁을 지키기 위해 잠시 KBO리그를 떠나기도 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