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경심, 건강 문제 호소…법정서 쓰러져 구급차 이송

정경심, 건강 문제 호소…법정서 쓰러져 구급차 이송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20.09.17 11: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경심, 건강 문제 호소…법정서 쓰러져 구급차 이송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기소된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재판 도중 건강에 이상을 호소하다가 쓰러졌습니다.

정 교수는 오늘(17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속행 공판에서 다리가 풀린 듯 바닥에 쓰러졌습니다.

앞서 정 교수의 변호인은 "정 교수가 아침부터 몸이 아주 좋지 않다고 하고, 지금 구역질이 나올 것 같다고 한다"고 호소했습니다.

재판부는 잠시 휴정한 다음 재판을 이어가려 했으나 정 교수의 상태가 나아지지 않자 퇴정하도록 조치했습니다.

이에 정 교수는 법정을 떠나기 위해서 자리에서 일어나려던 중 '쿵' 소리와 함께 바닥에 쓰러졌습니다.

의식을 잃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재판부는 곧바로 법정에서 방청객들을 퇴정시켰고, 정 교수는 출동한 119 구조대에 의해 들것에 실려 법원을 떠났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