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택배노조, 오는 21일부터 '분류작업 중단' 결의

택배노조, 오는 21일부터 '분류작업 중단' 결의

김상민 기자 msk@sbs.co.kr

작성 2020.09.17 05: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이 오는 21일부터 배송 전 분류 작업을 중단하기로 결의해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자칫 택배 배송에 차질이 빚어질 수 있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택배노조는 지난 14일부터 어제(16일)까지 조합원 등을 대상으로 진행한 투표 결과, 투표 참여자 95% 이상이 분류 작업 중단에 찬성했다고 밝혔습니다.

그간 택배기사들은 새벽부터 물류센터에 나와 물량을 동별로 나누는 사전 분류작업까지 도맡아 왔습니다.

이 작업이 끝난 뒤 배송을 마치려면 밤늦게까지 일해야 해 택배노동자 과로사 원인으로 꼽히기도 했는데, 따로 임금도 지급되지 않고 있습니다.

노조는 오늘 기자회견을 통해 분류작업 중단을 선언하고, 연휴 전 한시적인 추가 인력 투입을 비롯한 구체적인 요구사항을 밝힐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