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최재성 정무수석, 추미애 장관 아들 의혹에 "검찰 빨리 수사해야"

최재성 정무수석, 추미애 장관 아들 의혹에 "검찰 빨리 수사해야"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20.09.15 2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최재성 정무수석, 추미애 장관 아들 의혹에 "검찰 빨리 수사해야"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과 관련한 의혹에 대해 "검찰이 빨리 정확하게 수사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최 수석은 오늘(15일) JTBC 뉴스에 출연해 청와대 입장을 묻는 진행자의 질문에 "청와대가 언급할 사안이 아니다. 검찰 수사를 지켜보는 것이 해답"이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사안은 국민이 지켜보는 초미의 관심사"라면서 "개인적 소견이지만 왜 이렇게 검찰 수사가 늦었는지는 이해가 안 가는 부분"이라고 말했습니다.

최 수석은 "이번 문제의 실체는 검찰 수사로 밝혀지는 것이 처음이자 끝"이라면서 "청와대가 입장을 표하면 또 논란을 야기할 수 있어 온당치 않다"고 말했습니다.

최 수석은 조국 전 장관 의혹 당시 청와대가 입장을 내지 않았는지 묻는 질문에는 "당시 청와대 관계자들이 취재에 응하며 한 얘기는 있었지만 청와대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힌 기억은 없다"고 답했습니다.

또 이 사안을 두고 문재인 대통령이나 추 장관과 얘기한 적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최 수석은 이번 의혹 제기가 검찰개혁에 대한 저항이라는 지적이 있다는 질문에는 "당직사병의 제보로 시작된 일이며 이런 일의 실체규명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야당의 자세"라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검찰개혁 문제와 연결할 수도 있겠지만 그렇게까지 말하고 싶지는 않다"고 답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