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농구 LG '완전한 창원 생활' 시작…새 훈련장서 첫 훈련

프로농구 LG '완전한 창원 생활' 시작…새 훈련장서 첫 훈련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20.09.15 10: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농구 LG 완전한 창원 생활 시작…새 훈련장서 첫 훈련
프로농구 창원 LG가 훈련장과 사무국까지 창원으로 옮겨 '완전한 창원 생활'에 들어갑니다.

LG는 15일 "오늘 새로운 훈련장에서 첫 훈련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LG는 새 시즌을 앞두고 창원 훈련장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한 뒤 농구단 전체가 창원으로 이전했습니다.

창원 LG의 새 훈련장 시설 (사진=창원 LG 제공, 연합뉴스)
창원을 연고지로 둔 LG 농구단은 그동안 홈 경기만 창원체육관에서 치르고 시즌 준비나 훈련 등은 경기도 이천에 있는 LG 챔피언스파크에서 해, 선수들은 홈 경기가 끝나면 이천으로 이동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서울에 있던 구단 사무국까지 모두 창원으로 옮겼습니다.

LG 농구단은 지난 7월 창원시와 협약으로 창원체육관 보조경기장을 전용 훈련장으로 쓰면서 시즌을 치를 수 있게 됐습니다.

조성원 LG 감독은 "선수 시절 창원 팬들의 열정적인 응원에 힘이 나서 더 열심히 뛰었던 기억이 있다"면서 "선수들이 창원에서 팬들과 더 가까워졌으면 좋겠고, 팬들을 위한 행사가 있으면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습니다.

LG 구단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조치가 완화하면 창원 팬들을 초청해 훈련장 투어 및 훈련 공개 등의 자리를 마련할 예정입니다.

(사진=창원 LG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