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낯 가린다"는 김신영에 신민아가 "더 친해지자"고 한 사연은?

[스브스타] "낯 가린다"는 김신영에 신민아가 "더 친해지자"고 한 사연은?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9.10 16: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낯 가린다"는 김신영에 신민아가 "더 친해지자"고 한 사연은?
배우 신민아가 개그우먼 김신영과 과거 팬미팅으로 얽힌 비화를 공개했습니다.

오늘(10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배우 신민아와 이유영이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날 DJ 김신영은 "신민아 씨 미담을 얘기하고 다니는데 사람들이 다 안 믿는다. 제 억울함을 한 번 풀어달라"며 10년 전 이야기를 꺼냈습니다.

김신영은 "신민아 씨가 10년 전에 팬미팅 MC를 제안하셨는데, 당시 낯을 가려서 정중히 거절했었다. 그때 신민아 씨가 집 앞에 오셔서 '이제부터 친해지면 된다'는 스윗한 멘트로 감동을 줬다"는 미담을 전했는데요, 이에 신민아는 "김신영 씨가 꼭 MC를 맡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그 뒤로 연락을 몇 번 주고받았었는데 끊겼다"고 말하며 당시를 회상했습니다.
신민아는 이어 "김신영의 전화번호가 없는 번호라고 떠서 내가 뭘 잘못했나, 말실수했나 생각했다"고 털어놓기도 했는데요, 이에 김신영은 "공황장애로 정말 힘든 시기였다. '연락해도 될까?' 하는 복잡한 생각이 있었다"고 신민아에게 사과를 전했습니다. 

김신영의 사과에 신민아는 "지금은 괜찮아진 거냐"고 물으며 또 한 번 다정한 모습을 보였는데요, 이에 김신영은 "요즘엔 너무 좋다. 오늘이 월급날이라 더 기분이 좋은데 딱 맞게 찾아오셨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습니다.
신민아는 최근 이유영과 영화 '디바'를 촬영하는 등 활발히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영화 '디바'는 다이빙 선수 '이영'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됐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물로 오는 23일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