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이렇게 사랑받아도 될까?"…초등학생 팬이 곽도원에 보낸 '손편지'

[스브스타] "이렇게 사랑받아도 될까?"…초등학생 팬이 곽도원에 보낸 '손편지'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9.08 16: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이렇게 사랑받아도 될까?"…초등학생 팬이 곽도원에 보낸 손편지
배우 곽도원이 초등학생 팬에게 받은 손편지를 공개하며 벅찬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오늘(8일) 곽도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말 이렇게 사랑받아도 되는 거냐. 고마워서 미치겠다. 너무 행복하다"는 글과 함께 한 초등학생 팬이 보낸 손편지를 공개했습니다. 편지에는 "곽도원 삼촌 영화 '곡성'을 보고 팬이 됐다. 영화 '강철비'에서는 삼촌이 무서웠는데, '나 혼자 산다' 속의 삼촌은 우리 외삼촌 같았다"는 귀여운 팬심이 담겨 있었습니다.
해당 팬은 "우리 아빠는 농기계 수리하는 일을 하는데, 곽도원 삼촌이 아빠 일하는 곳에 전기톱을 빌리러 오셨던 적이 있다"면서 "삼촌 집에 풀도 많고 나무도 많은데 예초기로 힘들게 작업하는 것을 봤어요. 그럴 땐 우리 아빠 찬스 쓰시면 돼요. 우리 아빠는 수리도 잘하고 풀도 잘 뽑아요. 혼자 하는 거보다 둘이 하는 게 덜 힘들잖아요"라고 순수한 마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꼬마 팬은 이어 "삼촌이랑 나중에 사진 찍고 싶다. 우리 집에서 같이 고기도 구워 먹자"는 작은 소망을 전했는데요, 이에 곽도원은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너무너무 행복해"라며 연신 행복함을 표현하기도 했습니다.

최근 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제주도 싱글 라이프를 공개한 곽도원은 소탈한 모습으로 큰 관심을 모았는데요, 주연을 맡은 영화 '국제수사'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다시 개봉을 연기하며 안타까움을 안기기도 했습니다.

(사진=마다엔터테인먼트, 곽도원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